•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캐나다, 홍콩보안법 강행에 ‘캐나다-홍콩 범죄인 인도조약’ 중단

한지연 기자  |  2020-07-08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캐나다가 중국이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을 강행한 데 대해 캐나다-홍콩 범죄인 인도조약을 중단하기로 했다.


3일(현지시간) 캐나다 CTV 등에 따르면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캐나다는 홍콩과 맺은 범죄인 인도조약을 중단하고 홍콩을 중국 본토와 같은 방식으로 다루기 위한 조치를 준비 중”이라고 발표했다.


트뤼도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홍콩보안법 시행에 따른 홍콩의 상황을 우려하며 “캐나다는 중국의 일국양제(1국가 2체제)의 확고히 지지하는 만큼 홍콩과 맺은 범죄인 인도조약을 중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콩은 캐나다 외에도 세계 30여 개국과 '범죄인 인도조약'을 맺고 있다. 중국이 홍콩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고 나선 이후 홍콩과의 사법적 관계를 단절한 것은 캐나다가 처음이다.


트뤼도 총리에 따르면 캐나다는 홍콩과의 범죄인 인도 중단 외에도 △민감 군사 물자 수출 중단 △홍콩 여행 경보 발령 △홍콩인들의 캐나다 이민 장려 등 조치를 검토 중이다.


트뤼도 총리뿐 아니라 프랑수아-필립 샹파뉴 캐나다 외무장관도 성명을 통해 중국의 홍콩보안법 강행을 비난했다.


샹파뉴 장관은 “중국의 홍콩보안법 강행은 홍콩 기본법을 무시하는 것”이라며, “이러한 상황에서 캐나다는 홍콩과의 합의를 재평가할 수 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트뤼도 총리의 이번 발언은 영국과 독일 정상이 잇따라 '홍콩보안법' 사태에 대한 우려를 공개 표명한 가운데 나왔다.


캐나다와 중국은 멍완저우 화웨이 부회장 문제와 캐나다 내 반중 여론 등으로 갈등을 빚고 있다.


멍 부회장은 지난 2018년 12월 미국의 대이란 제재 위반 혐의로 캐나다 밴쿠버에서 체포돼 연금상태에서 1년 6개월째 재판을 받고 있다.



한지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804 성한 곳 없는 지구촌... 홍수, 폭염, 허리케인으로 몸살
디지털뉴스팀
20-08-03
1803 美 전 고관... “트럼프, 中共과의 전면전 수행할 것”
디지털뉴스팀
20-07-31
1802 美 전역에 ‘중국발 씨앗’ 배달... 바이오 테러?
권민호 기자
20-07-30
1801 무서운 온난화...북극권도 20℃ 넘어서
편집부
20-07-30
1800 英 평론가, “中共은 뇌물을 미끼로 민주주의 신의·성실..
편집부
20-07-29
1799 美 국무장관, 시진핑 공개 비판 “파탄한 전체주의 이데올..
김주혁 기자
20-07-28
1798 中 스파이 혐의로 美서 기소된 싱가포르인... 혐의 인정
김주혁 기자
20-07-27
1797 美 당국, SF 中 영사관으로 도주한 中軍 여 스파이 체포
구본석 기자
20-07-26
1796 對中 채찍 계속하는 美... “시진핑은 주석 아닌 총서기”
이연화 기자
20-07-25
1795 中 ‘코로나19 사람간 감염 은폐’ 폭로한 옌리멍... “WH..
디지털뉴스팀
20-07-24
글쓰기
361,185,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