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親中 대만 제1야당.... ‘美 국교 회복’ 결의안 만장일치 통과

디지털뉴스팀  |  2020-10-09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친중 성향의 대만 제1야당이 미국과 국교 회복을 추진하는 의회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켜 눈길을 끌고 있다.


7일 대만 자유시보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대만 국회인 입법원은 전날 국민당이 제출한 ‘미국과의 국교 회복’과 ‘미군에 대만 방위 협력 요청’ 등 2개 결의안을 반대의견 없이 사실상 만장일치에 해당하는 출석의원 전원 찬성으로 통과시켰다.


이번 결의안은 대만 독립을 추구하는 여당이 아닌 ‘친중’ 성향의 제1야당인 국민당이 제출해 관심이 집중됐다.


국민당은 지난 1월 총통·입법원 선거에서 참패한 후 국민 정서를 의식해 친중 노선에서 조금씩 벗어나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미국과의 국교 회복’ 결의안은 미국과의 재수교를 외교 목표로 세우고 적극 추진하도록 정부에 요청하는 내용이다.


이와 관련해 국민당은 결의안 통과 후 성명을 통해 “차이잉원 총통 정부가 미국과 수교를 실현하지 못하면 국민에 큰 실망감을 안겨줄 것”이라고 밝혔다.


대만 입법원은 또 중국의 명백한 위협이 있을 경우 미국에 지원을 요청한다는 내용을 담은 결의안도 통과시켰다.


중국은 최근 앨릭스 에이자 미국 보건복지부 장관, 키스 크라크 미 국무부 경제차관 등 고위 관료의 잇따른 대만 방문에, 대만해협에서 연일 무력시위를 벌이고 있다.


총통부는 국민당의 결의안을 존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장둔한 총통부 대변인은 “대만과 미국은 민주주의와 자유 등의 가치를 공유하는 파트너”라며 “현 단계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한 걸음씩 앞으로 나아가는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은 1979년 중국과 수교하면서 ‘하나의 중국’ 원칙을 인정해 대만과 단교했다. 대신 국내법으로 대만관계법을 제정하고 대만 주재 미국대사관 격인 미국재대만협회(AIT)를 설립해 비공식적인 관계를 유지해왔다.


대만은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취임 이후 미국과 급속히 가까워지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과의 무역, 산업, 외교, 국방 등 전방위 갈등에 대해 대중 압박 수단으로 대만과 관계를 강화하고 있다.


대만 내 반중 정서도 계속 커지고 있다. 대만 싱크탱크가 지난달 공개한 여론조사에서 정체성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86%가 '대만인'이라고 답했으며, 중국인이라고 답한 비율은 6.3%에 그쳤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450 [SOH이슈] 濠와의 갈등으로 드러난 中의 실체
미디어뉴스팀
21-09-12
449 美 해병 사령관, 국방부 군인 백신 강제 접종 추진 맹비난..
디지털뉴스팀
21-08-30
448 [SOH 이슈] ‘하나의 중국’ 타격한 리투아니아... 골리앗..
미디어뉴스팀
21-08-12
447 濠 학자, 韓에 親中 행보 경고 “이대로 가면 나라 뺏길..
미디어뉴스팀
21-07-26
446 [SOH 이슈] 中 대사의 무례한 내정 간섭, 이대로 괜찮은가..
미디어뉴스팀
21-07-22
445 [SOH 아슈] 미국판 일대일로(一帶一路)의 내막
미디어뉴스팀
21-06-22
444 濠 언론 ‘中 우한연구소 빅쥐 사육’ 영상 폭로
편집부
21-06-17
443 포털 ‘실검’ 폐지... 누구를 위한 것?
미디어뉴스팀
21-06-17
442 폭스뉴스, 딥스테이트 ‘코로나19 시나리오’ 공개
미디어뉴스팀
21-06-13
441 이메일로 폭로된 파우치 만행... 코로나 ‘하이드록시 클..
편집부
21-06-08
글쓰기
383,705,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