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美 상무부... 33개 中 기업·기관 제재 단행

이연화 기자  |  2020-06-07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미 상무부가 지난달 ‘블랙리스트’로 지정한 중국 기업 및 기관에 대한 제재 시행에 나섰다.


지난 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미 상무부는 지난 5월 22일 거래제한 명단(Entity List)에 올린 33개 중국 기업과 기관에 대한 제재가 5일부터 발효된다고 밝혔다.


이들 기업 등은 ‘대량살상무기(WMD)’,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에서의 인권탄압’ 등을 이유로 제재 대상에 올랐다.


이번에 새로 제재를 받게 된 기업과 기관은 대량살상무기(WMD) 및 군사 활동과 관련이 있는 24곳과 신장 위구르 자치구에서의 인권탄압과 관련된 9곳이다.


이 가운데 기업은 24개이며 공공기관 6개와 대학 2곳도 포함돼 있다.


제재 대상에는 중국의 주요 사이버보안업체인 치후360, 소프트뱅크가 투자한 로봇 회사 클라우드마인즈, 중국의 대형 인공지능 회사 넷포사등인공지능, 안면인식 같은 첨단기술 적용 사업을 주로 하는 기업들이 대거 포함돼 있다.


이번 조치로 이들 기업은 5일부터 미국 정부의 허가 없이 미국 기술 접근이 불가능하다. 미국이 아닌 다른 곳에서 생산한 제품이라도 미국의 기술과 콘텐츠가 사용됐다면 블랙리스트 기업과 거래할 수 없다. 

  
미국은 또 중국 언론에 대한 제재도 확대해 중국중앙(CC)TV, 중국신문사 등을 포함한 중국 국영 매체 4곳 이상을 자산등록이 필요한 외국사절단으로 추가 지정할 방침이다.


사절단으로 지정될 경우 매체들은 미국 내 자산을 등록하고 새로운 자산을 취득시 사전 승인을 받아야 한다. 또 미국 시민권자를 비롯한 모든 직원의 명단도 제출해야 한다.


앞서 미 국무부는 지난 2월에도 신화통신, CGTN, 중국국제방송, 차이나데일리, 하이톈디벨롭먼트USA 등 중국 언론 5곳을 ‘중국공산당의 선전기관’으로 보고 사절단으로 지정한 바 있다.



이연화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340 트럼프 ‘틱톡 때리기’ 45일 유예... MS 틱톡 인수 추진
박정진 기자
20-08-03
339 “SF 총영사관도 中 스파이 센터”... 美 당국자들 잇따라..
박정진 기자
20-07-31
338 전 백악관 수석 전략가, “제2, 제3의 우한폐렴 기밀 폭로..
디지털뉴스팀
20-07-26
337 샌프란시스코 中 총영사관 스파이 은닉... 트럼프 “中 영..
김주혁 기자
20-07-24
336 美, 中 스파이 활동 강력 대응... 휴스턴 中 총영사관 전..
박정진 기자
20-07-23
335 목숨 걸고 美로 탈출한 홍콩 과학자... “中과 WHO, 코로..
디지털뉴스팀
20-07-18
334 美, 홍콩 특별지위 박탈... ‘홍콩 자유 억압한 대가’
디지털뉴스팀
20-07-15
333 美, 틱톡 등 中 SNS 사용금지 검토
박정진 기자
20-07-08
332 美, 中 홍콩보안법 강행에 ‘홍콩 특별대우 박탈’로 맞불
구본석 기자
20-07-03
331 폼페이오·차이잉원·조슈아 웡... 코펜하겐 ‘민주주의..
권민호 기자
20-06-12
글쓰기
361,502,7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