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美 북동부, 올 들어 세 번째 눈폭풍 강타

한지연 기자  |  2018-03-13
인쇄하기-새창



[SOH] 미 북동부 지역이 올 들어 강풍과 폭설을 동반한 강력한 눈폭풍으로 몸살을 앓는 가운데, 동부 대서양 연안을 중심으로 또 다시 눈폭풍이 예보돼 시민들이 긴장하고 있다.


12일 현지 매체에 따르면 미 국립 기상청은 매사추세츠주를 비롯한 동부 대서양 연안에 이날 낮부터 매사추세츠주에는 눈폭풍 경보를, 프라비던스, 뉴욕 시를 비롯한 북동부 해안에는 폭풍경보를 각각 발령했다.


이번 예보에 따라 암트랙(전미여객철도공사)은 보스턴-뉴욕간 암트랙 열차 운행을 13일 오전 11시까지 잠정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프라비던스, 로드 아일랜드, 보스턴 지역에서는 이날 시내 모든 학교가 휴교에 들어갔다.


기상청은 이번 눈폭풍으로 뉴햄프셔 지역에 35cm, 뉴잉글랜드 일대에는 최소 45cm 이상의 폭설이 각각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사진: AP/NEWSIS)



한지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300 美, 중·러 견제 위해 ‘아프리카 전략’ 공개
권민호 기자
18-12-15
1299 美 ‘티베트 상호여행법’ 발효 임박... 미국인 자유로운..
박정진 기자
18-12-14
1298 구글 CEO, 각계 반대에도 ‘중국용 검색엔진’ 개발 계속..
김주혁 기자
18-12-14
1297 美 행정부, 中과의 휴전에도 對中 경계 강화
한지연 기자
18-12-13
1296 뉴질랜드 교수, 中 부정적 외교 영향 지적한 뒤 신변 위협..
이연화 기자
18-12-11
1295 美, 중국산 알루미늄 판재에 176.2% 반덤핑 관세 확정
도현준 기자
18-12-08
1294 위기에 직면한 화웨이, ‘각국 보이콧’에 ‘부회장 구속..
이연화 기자
18-12-07
1293 캐나다... 中 진통제 펜타닐 대거 유입으로 골치
김주혁 기자
18-12-05
1292 유엔 기후변화당사국 회의 개막... 협상 난항 예상
권성민 기자
18-12-04
1291 중국판 검색엔진 결사반대하는 구글 직원들... 파업 위해..
권민호 기자
18-12-03
글쓰기
322,210,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