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트럼프, 中에 강한 경계감... “세계 장악 원해”

이연화 기자  |  2019-05-20
인쇄하기-새창



▲ [사진=AP/NEWSIS]


[SOH]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무역전쟁을 배경으로 한 중국과의 관계와 관련해 “세계 장악을 원하는 우리의 강력한 경쟁국”이라며 경계감을 나타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미국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민주당 대선경선 주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의 친중적 입장을 비판하는 과정에서 이 같이 밝혔다.


앞서 바이든 전 부통령은 지난 1일 미국 아이오와 시에서 열린 유세에서 중국을 거론하며 “그들은 우리의 경쟁상대가 아니다”라고 말해 미 여론뿐 아니라 민주당 내에서도 비판이 커지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인터뷰에서 중국은 ‘중국제조 2025(첨단 제조업 육성 프로젝트)’를 통해 세계를 장악하려 주장했다.


중국제조 2025는 중국이 세계적인 제조국이 되기 위한 3개 단계의 중국 제조업 고도화 계획 중 1단계 행동강령으로 반도체, 전기차 등 첨단산업을 육성하겠다는 전략이다. 


하지만 이 프로젝트는 중국의 산업보조금 논란과 연계돼 미중 무역협상에서도 핵심 의제로 논의돼왔다. 미국은 중국이 중국제조 2025를 통해 자국 기업들에 보조금을 지급해 경쟁에서 불공정한 이익을 얻도록 할 뿐만 아니라 해외시장까지 왜곡하고 있다는 입장을 나타내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바이든의 친중 발언에 대해 “그는 중국이 우리 경쟁자가 아니라고 말하고 나서 중국에서 많은 돈을 가져간다”며 그의 가족들이 중국 정부와 관계를 맺고 있는데 대해 조사해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실제로 바이든의 아들 로버트 헌터 바이든은 평소 중국 관련 투자에 적극적이며, 중국 투자 회사 발해화미(渤海華美) 이사회 일원으로 알려져 있다.


발해화미는 중국 공산당이 신장 위구르 자치구 주민들을 감시하기 위해 사용하는 얼굴 인식 플랫폼 ‘Face++’을 개발한 Megvii(베이징 광시과기(曠視科技) 유한공사)의 대주주다. 이 플랫폼은 현재 중국 공안 당국도 채용하고 있다.



이연화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477 美 국무부, 대만에 F-16 전투기 66대 판매 승인
구본석 기자
19-08-23
1476 美 학자 “위챗은 전자발찌와 같은 것”... “모든 정보,..
디지털 뉴스팀
19-08-23
1475 후쿠시마 바닷물 지난 2년간 국내 연안으로 128만t 유입
하지성 기자
19-08-22
1474 美 재무부, 중국인 3명과 기업 2곳 펜타닐 수출 혐의로 제..
한지연 기자
19-08-22
1473 트럼프, “中, 홍콩에 무력 사용할 경우 무역합의 어려워..
한지연 기자
19-08-20
1472 美 상무부, 화웨이 규제 유예 90일 다시 연장... “중소도..
구본석 기자
19-08-20
1471 페북·트위터, 홍콩 시위가 비난한 계정 20만개 중지.....
디지털 뉴스팀
19-08-20
1470 아마존 ‘얼굴인식 프로그램’, 범죄자 식별 오류로 논란
한지연 기자
19-08-16
1469 외신, “中 홍콩 사태 무력 개입 명분 위해 ‘편파 보도’..
권민호 기자
19-08-15
1468 美中 갈등 ‘무역’서 ‘환율’로 확산... “9월 회담 어..
도현준 기자
19-08-13
글쓰기
339,979,1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