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美 40개 주 정부, 페이스북 반독점 조사에 참여키로

디지털뉴스팀  |  2019-10-09
인쇄하기-새창



▲ [사진=AP/NEWSIS]


[SOH]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을 겨냥한 미국 주(州) 정부들의 반(反)독점 조사에 동참하는 주가 약 40개로 확대될 전망이라고 일간 워싱턴포스트(WP)가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이날 관계자들을 인용해 레티샤 제임스 뉴욕주 검찰총장이 이끄는 페이스북에 대한 반독점 조사에 약 40개 주 검찰총장이 참여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앞서 제임스 검찰총장은 지난달 6일 뉴욕을 포함한 콜로라도, 플로리다, 노스캐롤라이나 등 8개 주와 워싱턴DC의 검찰총장이 페이스북에 대한 반독점 조사를 개시한다고 발표했다.


제임스 검찰총장은 당시 페이스북이 "소비자들의 데이터를 위태롭게 하고 소비자 선택의 질(質)을 저하했는지, 또는 광고 가격을 인상했는지 살펴볼 것"이라고 말했다.


제임스 검찰총장과 다른 주 검찰총장들은 이날 법무부와 연방거래위원회(FTC) 관리들을 만나 페이스북에 대해 논의하기도 했다.


WP는 "민주당과 공화당의 상층부에 페이스북이 경쟁 소셜 네트워크 기업들을 위협하고 있을 수 있다는 믿음이 확산하고 있음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실리콘밸리의 일부 기업들이 너무 크고 강력해져서 소비자와 경쟁 기업을 해치고 있다는 광범위하고 초당파적인 우려가 미국 법 집행기관 고위 관리들 사이에 형성되고 있다는 것이다.


뉴욕주는 여전히 다른 주들의 지지를 요청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최종 발표 때는 참여하는 주의 수가 더 확대될 수 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페이스북은 이와 별개로 미 법무부와 FTC로부터도 반독점 조사를 받는 상황이다.


한편 텍사스주를 필두로 한 48개 주와 미국 자치령 푸에르토리코의 검찰총장들은 구글의 검색엔진 및 광고 시장에 대한 지배력 등에 대해 반독점 조사를 벌이고 있다. / 연합뉴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622 美, “中, 신종 코로나 美 조사단 방문 거절해 유감”
김주혁 기자
20-02-17
1621 지속적으로 제기되는 ‘지구온난화’ 조작설...진실은? ④
구본석 기자
20-02-14
1620 美 싱크탱크... 中 스파이 활동 경계 강화 요구
김주혁 기자
20-02-14
1619 中 신종 코로나... 30년 전 정확히 예견한 美 소설 화제
도현준 기자
20-02-14
1618 신종 코로나, 中 생화학 무기 관련설... 아니 땐 굴뚝에..
디지털뉴스팀
20-02-13
1617 美 의회... 中 관영 차이나 데일리, 외국대리인등록법 위..
김주혁 기자
20-02-12
1616 美, 화웨이 견제 위해 유럽 경쟁사에 지분 확보 검토
김주혁 기자
20-02-10
1615 中 “1단계 무역합의 이행 수정 검토” → 美 “약속대로..
구본석 기자
20-02-09
1614 지속적으로 제기되는 ‘지구온난화’ 조작설 ③
구본석 기자
20-02-08
1613 우한 사태, 美 인도적 지원 고의로 감춘 中... 해외 中 네..
김주혁 기자
20-02-06
글쓰기
351,434,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