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美 코로나 환자 중 뇌질환 발생률 ↑... 사망률 높고, 퇴원 후 일상생활도 차질

디지털뉴스팀  |  2020-10-12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미국에서 우한폐렴(코로나19) 환자 중 3분의 1에서 뇌질환이 나타났으며, 이들의 사망률도 뇌질환이 없는 환자의 7배에 달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시카고에 있는 노스웨스턴 메디슨 병원의 연구진은 3월 5일~4월 6일 코로나19 입원 환자 509명 중 거의 3분의 1에서 정신착란, 혼동, 무반응 같은 뇌질환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뇌질환을 겪는 코로나19 환자들의 입원 기간은 대조군(뇌질환이 없는 코로나19 환자들)의 3배에 달했다.


퇴원한 뒤에도 요리, 돈 계산 같은 일상생활이 가능한 비율이 뇌질환 그룹에서는 32%, 대조군에서는 89%로 나타났다.


특히 뇌질환 그룹이 사망에 이를 확률은 대조군의 7배에 달했다.


여기에서 말하는 질환이란 뇌와 관련한 정신적 질환을 통틀어서 가리킨다. 주의력 및 집중력 장애, 단기 기억상실, 혼미, 혼수상태 등이 포함된다.


연구진은 “뇌질환은 퇴원 후 일상을 돌보는 능력과 관련해 최악의 의료적 결과로 연결된다”고 분석했다.


이번 연구에서 이같이 뇌질환이 나타나는 원인은 규명되지 않았다.


이 연구 결과는 ‘임상·중개 신경학 연보’에 실렸다.


기존 연구에서도 코로나 바이러스가 뇌세포를 직접 공격한다는 증거는 거의 나오지 않았다. 다만 염증 및 면역체계 반응에 따라 뇌를 포함한 장기들이 손상되면서 신경에도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분석이었다. / 서울신문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916 美 대선 경합주 조지아... 미집계가 투표지 든 세 번째 메..
디지털뉴스팀
20-11-19
1915 美 국무부... “‘하나의 중국 정책’과 ‘하나의 중국 원..
편집부
20-11-17
1914 트럼프, ‘中共 소유·관련 기업 투자금지’... 美 자금..
하지성 기자
20-11-17
1913 中共 美 대선 개입?... 미시건주, 中 선거 프로그램으로..
디지털뉴스팀
20-11-14
1912 이탈리아, 코로나 감염 급증으로 병실 포화
디지털뉴스팀
20-11-14
1911 브라질서 사망자 낸 中 백신 임상시험... 전문가 “안전하..
권성민 기자
20-11-13
1910 백악관... 中, 홍콩 입법회 의원직 박탈에 추가 제재 경고
구본석 기자
20-11-12
1909 美 여론조사... 국민 80%, “섣부른 결과 발표보다 ‘합법..
강주연 인턴기자
20-11-12
1908 펜실베이니아주 2개 우체국 직원, ‘부정선거’ 정황 고발..
한지연 기자
20-11-12
1907 폼페이오 “對中 압박 정책 계속할 것”... “中共 = 마르..
박정진 기자
20-11-12
글쓰기
368,448,5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