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취업난·저임금... 고국의 열악한 현실에 고민하는 하이구이(海歸)

권성민 기자  |  2018-09-17
인쇄하기-새창



[SOH] ‘하이구이’(海歸)로 불리는 중국의 해외 유학파들이 ‘취업난’과 ‘저임금’의 이중고에 직면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베이징 싱크탱크인 중국세계화센터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중국으로 돌아온 해외 유학생들이 치열한 취업 경쟁과 기대보다 낮은 임금 등에 좌절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국세계화센터가 귀국 후 취업을 준비하는 해외 유학 출신자 2천명을 대상으로 직장과 임금 등의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약 80%가 ‘기대치에 못 미친다’고 답했다.


직종에 대한 만족도와 관련해 응답자의 70%가 자신의 전공을 살릴 수 없거나 관련이 적다고 답했다.


임금에 대한 만족도도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중 상여금을 제외한 급여가 1만 위안(약 163만원) 이상은 약 30%에 불과했고, 6천~1만 위안 사이는 40%로 조사됐다. 나머지는 6천 위안 이하를 받는다고 답했다.


센터는 이와 관련해, “해외 유학자 증가로 하이구이의 희소가치가 낮아지면서, 취업난과 저임금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해외 유학을 떠난 중국인의 수는 60만8천400명으로 전년보다 11% 늘었으며, 귀국한 유학자 수는 48만 명에 달한다.


하이구이는 이러한 고충 외에도 서구의 자유로운 직장 문화와 달리 상급자에 대한 절대적 복종을 요구받는 중국의 사회생활에 많은 어려움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 유튜브)



권성민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589 항공요금 아끼기 위해 자신의 부인 조종석에 태운 中 조종..
한지연 기자
19-01-17
2588 中 경기침체로 신규 채용 급감... 대졸자 취업 ‘하늘에..
이연화 기자
19-01-09
2587 中 지식인 100명... 인터넷서 中共 통치 맹렬히 비난
김주혁 기자
19-01-07
2586 中 인터넷 통제, 새해 들어 한층 강화
이연화 기자
19-01-04
2585 중국에선 ‘크리스마스’도 탄압 대상... 왜?
곽제연 기자
18-12-22
2584 中 지하철 ‘안면인식 시스템’ 가동... 전 사회 감옥化
한지연 기자
18-12-10
2583 중, ‘노동시위’ 급증 긴장?... 노동운동가 탄압 강화
한지연 기자
18-11-17
2582 中 충칭시, 대입 응시자격에 ‘정치심사’ 포함... 시민들..
김주혁 기자
18-11-14
2581 “공짜란 없다”... ‘돈’ 받고 ‘도움’파는 씁쓸한 우..
한지연 기자
18-09-28
2580 中 선전서 톈안먼 사태 이후 30년 만에 노동자·대학생 연..
이연화 기자
18-09-21
글쓰기
324,923,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