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AI 무기 개발 위해 영재 청소년 31명 선발... 우려와 비난 이어져

곽제연 기자  |  2018-11-08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이 AI(인공지능) 무기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관련 프로그램 개발에 청소년(18세 이하)들까지 동원한 것으로 알려져, 우려와 비난이 일고 있다.


8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베이징공대(BIT)가 최근 AI 무기 개발을 위한 4년 과정의 영재 교육 프로그램을 신설해 전문가로 양성할 청소년 31명을 선발했다고 보도했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달 28일 중국 최대 방산업체인 중국북방공업(NORINCO)의 본부에서 발대식과 함께 운영을 시작했다. 이번 선발 과정에는 총 5000여명의 청소년이 지원했으며, 이 중 소년 27명과 소녀 4명 등 총 31명이 160대 1의 경쟁을 뚫고 선발됐다.


이들에게는 공학 교수와 방산업체 출신의 실무전문가가 각각 2명씩 별도로 배정돼 밀착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AI 무기 과학자로 키우기 위해서다.


BIT 측은 “선발자들은 4년에 걸쳐 BIT 프로그램을 수료한 뒤에도 방산연구소에서 복무하며 관련 박사학위까지 취득할 예정”이라면서, 중“국 AI 무기 개발의 차세대 리더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처럼 중국이 AI 무기 개발에 청소년까지 동원하며 열을 올리고 있는 데 대해 우려와 비난이 일고 있다.


미 사이버 기술 전문가 엘리오너 포월스와 엘레노어 파우웰스 유엔(UN)대학 사이버공학 선임 연구원은 BIT 프로그램에 대해 “청소년들을 공격적이고 전략적인 AI 기술 군사연구에 투입한 것은 전례가 없는 세계 최초”라고 각각 지적했다.


UC버클리의 컴퓨터공학 교수인 스튜어트 러셀도 “BIT프로그램은 아주 나쁜 아이디어”라며, “그러한 무기 개발은 대량 살상 무기 개발의 위험을 높이고 전쟁 가능성을 높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곽제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3811 中 공산당, 지난해 파룬궁 수련자 4848명 ‘불법체포’
권성민 기자
19-01-23
3810 中 내정 간섭 강화로 홍콩인 이민 희망자 ↑
한지연 기자
19-01-22
3809 해외기업에 ‘하나의 중국’ 표기 강요하는 中... 이번엔..
한지연 기자
19-01-21
3808 창어 4호가 달서 싹 틔운 목화... 영하 170도 혹한에 동사..
권성민 기자
19-01-21
3807 2017년 예정됐던 ‘머리 이식수술’ 결국 취소... 왜?
하지성 기자
19-01-18
3806 中 인권운동가 황치, 비공개 재판
권성민 기자
19-01-16
3805 비난 쏟아진 中 ‘인공 달’ 프로젝트... 美 매체 ‘제2의..
이연화 기자
19-01-14
3804 中 대국민 감시 일등공신, ‘하이크비전 감시 카메라’.....
하지성 기자
19-01-12
3803 中國의 표준어는 왜 ‘정체자’에서 ‘간체자’로 바꼈을..
권민호 기자
19-01-11
3802 中, 관광객 유치 위해 티베트 여행허가증 발급 간편화
이연화 기자
19-01-11
글쓰기
324,981,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