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절약·건강’ 함께 챙기는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 확대... 교통비 30%+α 절약

권민호 기자  |  2019-03-12
인쇄하기-새창



▲ [사진=NEWSIS]

 

[SOH] 대중교통비를 30% 이상 절약할 수 있는 '광역알뜰교통카드'의 전국 도입을 본격화하기 위해 정부가 올해 시범사업 규모를 확대한다.

 

작년 시범사업을 통해 제기된 불만을 대폭 반영해 기존 선불카드 방식에서 후불카드로 바꾸고, 전국 어디에서나 한 장의 교통카드로 이용할 수 있도록 호환성을 높였다.

 

국토교통부는 7일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이 같은 내용의 '광역알뜰교통카드 2.0' 설명회를 열고, 올해 시범사업 참여 지자체를 공모한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전이나 그 후에 걷거나 자전거를 타면 그 이동 거리만큼 마일리지를 적립해주는 제도다. 서민의 교통비 절감을 위해 기획됐다.

 

정기권 카드가 교통비 정액보다 10%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되는 데 다가 보행·자전거로 쌓은 마일리지를 통해 최대 20%까지 추가로 할인해줘 최고 30%까지 교통비를 절감할 수 있다.

 

국토부는 지난해 세종시와 울산시, 전주시에서 체험단과 일반 국민이 참여하는 시범사업을 진행해 불편 사항을 분석해 개선안을 만들었다.

 

이에 따라 업그레이드된 광역알뜰교통카드는 한 장의 카드로 전국 어느 곳에서나 사용하도록 호환성이 강화됐다. 기존에는 시범사업 지역에서만 사용이 가능했다.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거나 광역버스 등 더 비싼 요금의 교통수단을 이용할 때는 별도의 교통카드로 결제해야 했지만, 이제는 환승 시에도 한 장의 카드를 계속 사용하면 된다.

 

지정 충전소를 찾아가 직접 월 55천원 수준의 선불보증금을 먼저 내야 했던 방식도 개선했다.

 

신용카드사 등과 제휴한 후불교통카드 방식으로 바꿔 충전 부담을 없애고, 스마트폰 앱(App)을 작동시키면 교통카드 없이도 버스나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게 한다.

 

마일리지 적립을 위해 스마트폰 앱을 작동시킨 뒤 인증 절차를 거쳐 단계마다 인증 버튼을 눌러야 했던 방식도 개선했다.

 

·회사 등 자주 이용하는 출발지와 도착지를 미리 설정해 놓으면 대중교통 이용 실적을 토대로 자동으로 마일리지를 쌓아주는 방식이 적용된다.

 

기존 할인 혜택에 더해 신용카드사, 지자체, 기업체와 협업을 통해 차량 2부제에 참여하거나 대중교통 이용 실적이 많은 시민은 이에 비례해 추가로 교통비를 할인해줄 계획이다.

 

국토부는 이달 개선된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 지원 지자체에 대한 심사를 거쳐 다음 달 대상 지자체를 선정하고 상반기 안에 시범사업을 시작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이르면 내년 이 카드를 전국으로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강주엽 국토부 교통정책조정과장은 광역알뜰교통카드가 국민 교통비 부담을 줄이고 대중교통 이용을 활성화하는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 “시범사업을 통해 더 편리한 카드를 만들어 전국 시행을 앞당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권민호 기자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649 20일부터 질량·전류·온도·물질량 단위, 세계 표준으로..
도현준 기자
19-05-21
648 [영상] 휴일 도심을 수놓은 眞善忍의 노란 물결
곽제연 기자
19-05-13
647 北, 미사일 2발 발사... 합참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 “조..
권성민 기자
19-05-09
646 매일 사용되는 일회용 용기의 찝찝한 재활용 과정
곽제연 기자
19-05-09
645 ‘세계 최초’로 문 연 국내 ‘5G’ 시장... 사용자 불만..
도현준 기자
19-05-03
644 ‘생식기관 장애·아토피’ 유발하는 수입 문구류 및 어린..
한지연 기자
19-05-03
643 [포토] 봄의 절정을 알리는 ‘2019고양국제꽃박람회’
최선 기자
19-05-01
642 ‘GMO 완전표시제’ 청원 20만명↑에도 정부, GMO감자 수..
박정진 기자
19-04-27
641 中 여행객, 국내 반입 피자서 돼지열병 바이러스 유전자..
한지연 기자
19-04-26
640 파룬궁 ‘4.25.평화대청원’ 20주년 기념행사... 서울, 광..
도현준 기자
19-04-25
글쓰기
333,116,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