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10년간 중국인에 팔린 한국 땅... 여의도의 6.9배

디지털뉴스팀  |  2021-07-21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중국이 사들인 국내 토지가 여의도 면적의 7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10년 새 16.3배나 급증한 것이다. 한국인은 중국에서 토지를 소유할 수 없지만 중국인은 한국의 땅을 사들이고 있는 것이다.

  
국회 홍석준 의원이 국토교통부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외국인 보유토지는 15만 7,489필지, 공시지가로는 31조 4,962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011년 대비 필지는 2.2배, 면적은 1.3배, 공시지가 기준 1.3배 증가한 것으로 아파트 취득 관련이 4만 431필지, 공시지가 3조 6,430억 원으로 가장 많았다.

  
국적별로 분석해 보면 중국 국적자의 토지보유가 매년 가파르게 증가하는 추세다. 지난 2011년 3, 515필지, 공시지가 7,652억 원이던 것이 지난해에는 5만 7,292필지, 공시지가로는 2조 8,266억 원으로 대폭 상승했다.

  
면적 기준으론 5.4배, 공시지가 기준으로는 3.7배 증가한 것입니다.

  
중국 국적자가 보유한 전체 토지보유 면적은 1,999만 6천㎡로 서울 여의도 면적의 6.9배에 달한다.

  
외국인 토지보유 가운데 중국 국적자가 차지하는 비중도 빠르게 증가해, 필지 기준으로 2011년 4.91%에서 지난해 36.37%로 급증했다.

  
중국 국적자 보유 토지를 지역별로 보면, 경기도가 1만 9,014필지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제주도 1만 1,320필지, 서울 8,602필지, 인천 7,235필지 등 순이었다.

  
전문가들은 우리 국민은 중국 등 해외에서의 토지 소유가 제한적인 반면, 외국인은 국내 부동산을 아무런 제한 없이 취득할 수 있도록 허용할 수 있어 장기적으로 국가적 문제가 될 수 있다고 지적한다.

  
홍석준 의원은 "이 같은 문제를 막기 위해 외국인 보유 부동산 매각 시 양도소득세 비과세 혜택을 배제하는 소득세법 개정안과, 외국인의 국내 부동산 취득에 대해 정부가 상호주의적 제한을 위한 대통령령을 제정하도록 의무화하는 등 부동산 취득에 있어 상호주의 규제를 강화하기 위한 법률 개정안을 지난해 말 대표발의 했다"라고 밝혔다. / SBS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845 말 많은 ‘주민자치법’... 마을공동체 좌경화 우려
디지털뉴스팀
21-09-24
844 [이슈TV] 국내서 벌어지는 中 보이스피싱... 단속 피하기..
미디어뉴스팀
21-09-17
843 CUCI 공자학원 폐쇄 촉구... “공자와 상관없는 중국공산..
강주연 기자
21-09-16
842 대구 이슬람사원 건축 반대 국민청원... “무슬림 세력화..
디지털뉴스팀
21-09-13
841 중공군 침략 미화한 '항미원조' 영화... 거센 반발로 수입..
미디어뉴스팀
21-09-10
840 살려고 맞았는데... 20대 남 화이자 접종 후 소장 썩어 사..
디지털뉴스팀
21-09-08
839 韓 반중정서 확산... 교육부 ‘중국어 교사 선발 0'으로..
디지털뉴스팀
21-09-08
838 전문가 “코로나 백신 효능·부작용 공지 미흡”... FDA..
디지털뉴스팀
21-09-06
837 학부모 단체 ‘교육부, 고3 백신 강제’ 규탄... “부작용..
디지털뉴스팀
21-09-04
836 백신 접종 후 ‘부정출혈’, ‘생리장애’ 겪는 女↑.....
이연화 기자
21-09-02
글쓰기
384,036,402